세계일보

검색

"입에 신발 물고 있었다"…동물원 호랑이 우리서 시신 발견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12-07 10:01:08 수정 : 2023-12-07 14:11: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기사와 무관한 사진. 로이터 뉴스1 제공

 

6일(현지시간) 파키스탄의 한 동물원 호랑이 우리 안에서 한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AFP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우리를 청소하던 중 호랑이가 신발을 물고 있는 것을 목격한 직원들에 의해 시신이 발견됐다. 

 

사건이 발생한 곳은 파키스탄 동부 펀자브 지방 바하왈푸르 셰르바그 동물원이다. 바하왈푸르 정부 관계자는 "직원들이 동물원과 호랑이 굴을 청소하던 중 호랑이가 입에 신발을 한짝 물고 있는 것을 보았고 우리를 보니 그 안에서 시신이 발견됐다"고 전했다.

 

정부 관계자는 "미친 사람의 행동으로 생각된다. 분별있는 사람이라면 호랑이 굴에 뛰어들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호랑이 굴은 안전하다. 굴 뒤쪽에 계단이 있는데 아마도 거기에서 뛰어올라왔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조대원은 "피해자의 다리가 심하게 훼손됐다"면서 "아직 그가 누구인지, 어떻게 거기에 왔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조사 중이다. 시신은 몇 시간 된 것 같았다"고 밝혔다. 

 

다만 피해자는 네 마리의 호랑이에게 공격을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파키스탄 현지 언론은 덧붙였다. 또한 동물원 측은 직원들 중 결원이 없다며 피해자는 외부인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김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ksy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