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세상은 너무나도 이기적이고...” 女후배에 ‘감동’ 메시지 보낸 태연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29 17:32:35 수정 : 2022-06-29 17:32: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진 인스타그램 캡처

 

소녀시대 멤버 태연(본명 김태연)이 후배인 러블리즈 출신 진(본명 박명은)에게 따뜻한 메시지를 건넸다.

 

29일 진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한 팬은 진에게 “과거의 한 예능프로그램을 보고 있었는데 (노래 속) 언니의 파트를 태연 언니가 대답하고 있죠. 언니는 성공한 덕후군요”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에 진은 “난 여러모로 성공한 인생이지. 넘나 따뜻하신”이라는 글과 함께 태연에게 받은 메시지 캡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태연이 진에게 받은 인스타그램 DM(다이렉트 메시지)가 담겨 있다. 특히 공개된 메시지 속 태연은 진에게 “무엇보다도 본인이 가장 중요해. 알았지? 몸도 정신도 아프지 말고 아프더라도 주변에 손을 뻗고 나눠야 해. 이 세상은 너무나도 이기적이고 차갑지만 모든 게 다 그렇지만은 않거든. 항상 건강하자”라는 내용이 담겨 감동을 자아냈다.

 

한편 러블리즈는 지난해 11월 울림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됐으며 진은 현재 개인 유튜브 채널을 열고 소통하고 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