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토에세이] 하트로 다시 태어난 낙엽

관련이슈 포토에세이 , 오피니언 최신

입력 : 2021-11-27 09:00:00 수정 : 2021-11-27 01:09: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을 끄트머리, 겨울 시작인가? 거리엔 온통 낙엽이다. 익숙했지만 이제는 우리의 시야에서 사라져 보이지 않을 떨어진 나뭇잎들. 대부분 쓰레기 소각장으로 가버릴 거리의 흔적들이 하트로 탄생해 눈길을 끈다. 지나던 꼬마가 다가가 장난스레 흩트리려 한다. “안 돼. 안 돼. 애써 만든 하튼데 같이 봐야지.” 누군가는 바삐 지나가고 누군가는 핸드폰 카메라로 모습을 담는다. 낙엽 하트는 차가운 거리를 한동안 따뜻하게 데울 듯하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