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옷 수령이 국가안보업무?…이영선 '궤변' 논란

세월호 참사 당일 청와대 관저에서 박 대통령을 보좌한 것으로 알려진 이영선 청와대 행정관이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탄핵심판 사건 4차 변론에 증인으로 출석하기 위해 대심판정으로 향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 변론에 나온 이영선 청와대 행정관이 상식을 벗어난 논리를 펴며 헌법재판관들을 당황시켰다.

이 행정관은 12일 헌재에 증인으로 나와 박 대통령의 옷을 찾으러 앞서 언론에 영상이 공개된 '의상실'과 인근에서 최순실씨를 수십 차례 봤다고 시인했다.

그러나 그는 "의상실에 옷을 찾으러 가는 것이 경호업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안전과 관련될 수 있는 업무다"라면서 구체적 답변을 거부했다.

국회 측이 "경호실의 직무는 생명·재산 보호, 위해방지, 경계·순찰·안전 활동"이라고 반박했지만, 이 행정관은 "제 생각을 말씀드린 것"이라며 입을 닫았다.

그는 '비선 실세' 최순실을 청와대에서 본 적이 있느냐는 수차례 질문에 대해서도 "직무에 관한 것이라 말씀을 드리지 못한다"며 '모르쇠'로 일관했다.

이에 주심 강일원 재판관이 "본인의 범죄와 관련 있지 않으면 얘기해야 한다"고 거듭 다그쳤지만, 이 행정관은 자신에겐 경호 비밀이 우선이라며 따르지 않았다.

결국, 강 재판관이 "대통령이 돈 봉투를 외부에 전달해달라 한 게 더 큰 비밀 같은데 그 말은 편하게 하고, 최씨가 청와대에 들어온 것은 왜 그렇게 큰 비밀이냐"고 이 행정관을 거의 힐난하는 상황까지 이르렀다.

이는 이 행정관이 앞서 박 대통령의 지시를 받고 의상실에 돈 봉투를 전달했다고 스스로 진술한 것이 더 기밀에 가까운 게 아니냐고 꼬집은 것이다.

이 행정관에 앞서 증인 신문한 윤전추 행정관은 이미 청와대에서 최씨를 본 적이 있다고 증언한 바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척추 뒤틀리고 팔 잘라내고 '나는 스턴트 배우입니다'
  • 영국 출신 여성 스턴트 배우가 작품 촬영 중 당한 부상으로 온몸이 망가진 사진을 공개해 네티즌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화려한 작품 속, 배우를 대신해 위험한 장면에 몸을 던지는 스턴트 배우의 현실을 적나라하게 드러내 보는 이의 안타까움을 자..
  • 서인영 "감정적 태도로 물의 일으켜 반성"
  • 가수 서인영이 JTBC 님과 함께2 해외 촬영 중 욕설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공식 사과했다.서인영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19일 보도자료를 통 금일 오전 익명으로 게재된 글과 관련해 확인한 결과, 우리 측 불찰이 맞고 현지에서 문제가 있었다며 공개된 영상..
  • SBS '피고인', '낭만닥터' 잇는 문제작 될까
  • 낭만닥터 김사부 후속으로 방영되는 피고인이 씁쓸한 사회현실을 건드린다. 부패한 권력층의 민낯이 들춰진 요즘, 피고인이 공감되는 메시지를 전할지 주목된다.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피고인(극본 최수진..
  • 삿포로에서 태극기 휘날려라!
  • 이상화아시아인들의 눈과 얼음 축제 동계아시안게임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제8회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은 일본 삿포로에서 2월19일부터 26일까지 펼쳐진다. 2011년 카자흐스탄 알마티 대회에 이어 6년 만에 열리는 대회로 원래 2015년에 열릴 예정..
  • 노장투혼 VS 신인패기… 모래바람의 주인공은
  • 정유년 새해 첫 대상경주 우승은 과연 누가 차지할까.오는 22일 오후 4시40분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제16회 세계일보배 대상경주(총상금 2억5000만원)가 펼쳐진다. 제9경주로 열리는 이번 대상경주는 4세 이상 어떤 경주마도 출전 가능한 레이팅..